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사업회소식

`광주 피에타` 등 도미야마 다에코 선생님의 작품을 기증받았습니다.

`광주 피에타` 등 도미야마 다에코 선생님의 작품을 기증받았습니다.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는 11월 26일 일본의 미술가 도미야마 다에코 선생님의 작품 71점을 기증 받았습니다. 도미야마 다에코(富山妙子, 99세, 이하 도미야마)는 일본을 대표하는 원로진보미술가로, 우리나라에서는 특히 5·18민주화운동을 주제로 한 판화 작품으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도미야마 다에코 선생님의 작품이 사업회로 운반되고 있는 사진

이번 사료 기증의 성료를 위하여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사업국은 2019년 9월 도미야마 다에코 선생님의 작업실에 직접 방문하고, 도쿄대학교 유코 마나베 교수와 면담을 진행하는 등 노력을 기울인 바 있습니다. 

2019년 9월 도미야마 다에코 선생님의 작업실 방문 면담 사진
2019년 9월 도미야마 다에코 선생님의 작업실 방문 면담 사진

이번에 기증받은 작품은 5·18연작 「쓰러진 자에 대한 기도」 시리즈의 판화 10점과 2011년 만든 콜라주 작품 10점, 그리고 1970~73년 서울에서 그린 드로잉 51점입니다. 특히 판화에는 5.18민주화운동을 알린 대표작 <광주 피에타>가 포함돼 있습니다. 

광주 피에타 작품 사진
도미야마 다에코 선생님의 광주 피에타 작품 사진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는 기증 받은 사료를 보존 처리 후, 2023년 개관하는 민주인권기념관에서 전시로 선보일 예정입니다.
사이트 위로가기